top of page
new_1-퍼포먼스하는모습_정면에서_re.png

Synesthetic Oceanwave Superposition

 This work is about ocean waves from the perspective of imaginary posthumans. It is also about the extension of ocean waves in terms of time and space through their multi-presence by artificially evolved ears and eyes.

Two core concepts are suggested here, ‘substitutional machine imagination, and ‘appreciation of superposed patterns’. The algorithms that generate the audiovisual patterns are closely related to the concepts.

Each audience can either focus on one of the speakers or be remotely positioned and enjoy

the entire system. Each of the four speakers has a lively linked seashore respectively and can be physically rotated by an audience. The direction where the speaker is currently headed corresponds to the direction of the sound on the linked seashore now.

The ocean wave superposition occurs in this regard, as multiple ocean waves originating from different places are overlayed and co-exist in the exhibition space. The ‘superposed’ pattern is an imaginary prototype of the new art form that would arise in the future, only can be executed by posthumans who have multiple ears and eyes in remote places and extended stream lanes to the brain.

Besides the sound, the main computer in the exhibition space ‘substitutionally imagines’ the visual of waves, or in other words, constructs the shape of each ocean wave instead of the audience out of the incoming multi-channel ocean sound data.

By that, the audiences cede part of their imaginations to the machine.

Date: 

2021.11.7 - 2021.11.21

 

​Place

CoSMo 40

Commissioned by:  

Art Council Korea,

2021 Art and Tech

​Artist:

Philip Liu

파도 소리에 대하여

파도 소리는 많은 이명들(nicknames)을 가지고 있지만, 대체적으로 원천 또는 날것을 상징한다.

미래주의자 루이지 루솔로(Luigi Russolo)의 사운드 분류법에 따르면, 파도 소리는 정적(silence)의

시대에 간간히 울렸던 태초의 소리이다. 그런데, 그가 가장 진보된 미래의 사운드 중 하나라고 묘사하는 ‘무한한 가능성의 노이즈’와 파도 소리는 크게 다르지 않다. 즉, 파도 소리는 인류에게  있어 사운드의

시작이면서, 동시에 끝인 것이다. 현재 인류가 청각 예술에 사용하는 모든 소리들은 수학적으로는 노이즈의 정제라고 볼 수 있고, 태초부터 존재했던 대표적인 노이즈는 파도 소리이다.

모든 육상생물이 바다로부터 왔다는 이론까지 합쳐서 생각해 본다면, 파도 소리를 듣는다는 것은 인류의 모든 것을 동시에 듣는 것이 아닐까?

new_6-데이터플로우 (1444).png

데이터 플로우

new_2-전시모습_위에서 (2560).png

​전시: 위에서 모습

new_7-전시정면 (1440).jpg

전시: 정면에서 모습

new_4-퍼포먼스하는모습_위에서_en (2559).png

퍼포먼스: 위에서 모습

new_9-제작과정 중 바다 장비 설치 (1920).jpg

바닷가 멀티채널 파도소리 샘플링 장치 설치 모습

new_8_음향인터렉티브시스템조작모습_en (2057).png

인터렉티브 스피커 시스템 조작 모습

bottom of page